비 잠깐 그친 사이 섞일雜 끓일湯 (Others)

천둥 치면서 비가 쏟아졌다. 잠깐 그친 사이, 구름에 덮여 어두워지는 하늘이 예뻐서 나가봤다. 먼 하늘에서 번개가 계속 번쩍였으나, 그저 우르릉댈 뿐 소리는 그다지 크지 않았다.





사방이 어두워지자 다시 비가 왔다.

※ 배경음악: Bach, Cello Suite No. 5 in C minor BWV 1011.

 

덧글

  • 겨울소녀 2013/09/14 16:46 # 답글

    한국에서도 비가 많이 오는데 라디오에서 이 노래를 틀어주더군요. 비오는 날은 첼로곡이 참 좋은 거 같습니다.
  • deulpul 2013/09/20 07:44 #

    서늘하면서도 깊고 넓은 느낌을 주어서 밀도 높은 빗소리하고 잘 어울린다고 생각합니다. 우연히 바로 지금도 비가 힘차게 쏟아지고 있네요.
댓글 입력 영역



Adsense

Adsense2

구글 애널리틱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