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언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 3 4 5 6 7 8 9 10 다음

찌라시 언론, 찌라시 의원

도종환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은 3월19일 국회에 나갔다가 혼이 날 뻔했다. 자신의 결혼식 때 주례를 선 사람이 성폭력으로 질타를 받고 있는 시인 고은이라는 주장이 제기됐기 때문이다. (그러나 사실은 이 문제가 거론되기를 바라는 간질간질한 마음을 갖고 있었을지도 모른다. 이유는 바로 밑에 있다.)주장을 제기한 사람은 자유한국당 전희경 의원이다. 보도에 따르...

매체에도 R&D를

장사를 하려면 고객부터 알아야 한다. 글을 쓰고 매체를 하려면 독자가 누구인지, 그들이 무엇을 원하는지부터 알아야 한다. 지금의 언론은 바로 이 출발점에서 일단 좌절하지 않을 수 없는 듯하다. 안수찬 기자가 쓴 <스트레이트를 넘어 내러티브로>에는 매체 기사가 도달하여야 할 독자가 모순된 요구를 가지고 있음을 지적하는 부분이 나온다. 이 연구(유선영, '...

언론사 선정 2017 올해의 책들

언론사들은 해마다 연말이면 그해 나온 책 중에서 특히 중요하거나 의미 있다고 생각하는 책을 뽑아 '올해의 책' 목록을 만든다. 2017년 올해의 책으로 뽑힌 작품들을 일목요연하게 정리해 본다. 여섯 개 언론이 뽑은 책은 모두 41종이다. 이들을 추천을 많이 받은 순서로 열거하면 아래 표와 같다. 다만 여러 언론사에서 뽑혔다고 해서 다른 책보다 더 좋음을...

청주체육관 여장남자 사건

지난 10월 말에 충북 청주시에서 특이한 사건이 하나 벌어졌다. 남자 공중화장실에서 여장을 한 남성이 다른 남성에게 성적 제안을 했다가 양자간 충돌이 벌어진 일이다. 이른바 '여장남자 사건' 혹은 '청주체육관 공중화장실 사건'이다. 우선 어떤 일이 벌어졌는지부터 되짚어 보자. 사건 직후 나온 언론 기사들과 수사를 진행하는 청주청원경찰서 담당자의 말을 종...

이런 원고료

그동안 글을 못 올려 글감이 쌓였다. <시사인> 관련 글 연속 2회 올리고 이후 정상화 예정, 끙.11월 20일 저녁, <시사인> 창간 10주년 기념으로 '원<시사저널>'까지 포함해 전현직 기자들이 함께 하는 홈커밍 데이 행사가 서울 충정로 <시사인> 부근에 있는 카페에서 열렸다. 1989년 <시사저널>이 처음 생길 때 작업을 했던 대선배들에서부터 지방...

<시사인> OB 특집판

<시사인>에 글을 썼다. 외부 필자로서 칼럼을 쓴 적은 있다. 이번에는 '기자' 직함을 달았다. 내가 기자 생활을 시작한 곳은 <시사저널>이다. 나는 <시사인>이 만들어지기 전에 회사를 떠났다. 그래서 <시사인> 기자였던 적이 없다. 많은 분이 아시다시피 <시사저널>은 2006년 경영의 시대착오적인 편집권 침탈에 맞서 1년 넘게 파업을 하다 결국 딴살림...

네이버 뉴스 조작이 시사하는 것들

포털 네이버의 뉴스 게시가 새삼 논란이 되고 있다. 그동안 기사 배치를 인위적으로 조정한다는 의심이 끊이지 않았는데, 실제로 그랬다는 사례가 드러났다. 그런 의심의 주요 영역이었던 정치 분야가 아니라 스포츠 분야이긴 하지만, 충격적인 것은 분명하다. 어제(30일)는 창업자까지 국회에 소환되어 집중 공격을 받았다. 지금의 네이버는 시험을 치면 늘 1등을 ...

범람한 것은 중랑천이 아니구요

폭우가 쏟아지는 저녁, 약속이 있어 식당에 있는데 카톡이 진저리를 친다. 친구다. 중랑천이 범람했으니 빨리 집에 가라고 한다. 세상에! 나는 가슴이 덜컥 내려앉았다. 비가 억수처럼 퍼붓더니, 중랑천까지 넘쳤단 말인가. 큰 비가 오면 쉽게 불어나는 하천이긴 하지만, 범람이라니! 그 광대한 하폭(河幅)을 생각하면, 물이 넘쳤을 때 어떤 피해가 벌어질지 떠올...

프리미엄 고속버스 소식에서 빠진 것

프리미엄 고속버스 타보니…"집소파 누워 영화보며 고향 간다"기존 고속버스보다 편안하고 안락한 (그리고 값비싼) 새 버스가 나왔다는 얘기다. 위 기사뿐 아니라, 정부에서 마련한 시승식 행사에 가본 기자들이 쓴 비슷한 내용의 체험기가 여러 매체에 올라왔다. 매체에 실리는 수많은 기사 아이템 중 하나에 불과하지만, 이런 기사는 대중매체의 눈높이가 무의식적으로...

세계 최대 철광석 탄광 키루나?

어느 도시의 이사 이야기철광석 생산으로 유명한 스웨덴 최북단 도시 키루나가 도시 전체를 통채로 옮길 예정이라고 한다. 도시 밑 지반에서 채굴이 이루어지면서 도시의 안정성이 위험해졌기 때문이다. 위 글은 이 도시의 이전 계획이 어떻게 진행되고 있는가를 간단히 소개한다. 산업적/경제적 필요와 주거권이 충돌하는 상황이 흔히 벌어지는 세상에서, 이러한 갈등을...
1 2 3 4 5 6 7 8 9 10 다음



Adsense

Adsense2

구글 애널리틱스